본문 바로가기


추천여행지

HOME 정보광장 열린마당 추천여행지
항공보안과-추천여행지(항공보안과_추천여행지) 상세보기 - , 제목, 내용, 파일, 작성자 정보 제공
제천 자드락길
작성자 : 오석균 작성일 : 2014.11.26 조회 : 689

느림 여행지 제천 슬로시티
아름다운 풍광, 맑은 공기, 사람이 중심인 고장 제천시 수산면(水山面)은 국내 슬로시티 11곳 중 한곳이다. 이곳은 산과 호수가 80% 이상을 차지하는 지역으로, 주민들 대다수가 약초와 산채, 잡곡, 인삼 재배를 주업으로 삼고 있다.

'느리게 살기 여행지'이다보니 관광객들도 많이 찾아오는 편인데, 주민들은 인삼막걸리와 청풍호에서 잡은 잉어로 스테이크 요리를 개발해 관광객의 입맛을 사로잡았다. 매년 9월에는 '슬로시티 수산 힐링 축제'를 열어 이웃들과 어울려 관광객들에게 농악과 밴드, 국궁 등을 선보이기도 한다.

수산면에 걸쳐있는 청풍호는 '내륙의 바다'로 불리는 곳으로, 금수산·가은산·옥순봉 등과 어우러져 아름다운 풍광을 자랑한다. 충주댐 건설로 지형이 낮은 지역은 추억만을 남긴 채 수몰됐지만, 호수의 불어난 물이 주변 산과 하모니를 이루어 또 다른 비경을 연출하고 있다.

청풍호반 주변에 제천의 관광명소인 자드락길이 나 있는데, 7코스 중 6개의 코스가 수산면에 위치하고 있으며, 길 따라 걸으면 산수 비경을 만끽할 수 있다.

자드락길 6코스 괴곡성벽길
자드락길 6코스인 '괴곡성벽길'은 옥순봉 쉼터에서 시작해 괴곡리와 다불리를 지나 지곡리 고수골까지 갈 수 있는 데, 자드락길의 다른 코스에 비해 난코스에 속하지만, 멋진 조망권을 확보하고 있는 곳이다.

특히 늦가을에 걸어보는 괴곡성벽길은 짙은 물감으로 색을 덧칠한 듯 물들어가는 단풍이 절정을 이뤄 관광객을 유혹한다.

길을 걷다 보면 만나는 다불마을은 수산면에서 가장 높은 곳에 위치해 있어 '하늘아래 첫 동네'로도 불리는 데, 마을 주민은 총 5가구에 10명 밖에 되지 않는다. 두문산(478m) 주변에는 독수리모양의 독수리봉. 촛대처럼 뾰쪽한 촛대봉이 볼만하다.

괴곡성벽길 전망대는 청풍호, 옥순대교, 금수산 자락이 한눈에 들어오고, 산들산들 부는 바람은 이마에 맺힌 땀을 씻어준다. 사진찍기 좋은 곳의 솟대는 마을의 안녕과 풍요를 기원하기 위해 세웠다.

자드락길 내려오는 길에 주막을 볼 수 있는 데, 부침개와 두부를 안주삼아 마시는 동동주 맛은 '캬~!'소리가 절로 나온다.

파일